‘미운 우리 새끼’ 배정남, 반려견 벨에 “굴러→뽀뽀” 도전···연이은 실패로 ‘굴욕’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사진제공=SBS

배우 겸 모델 배정남이 반려견 벨과 함께 강아지 학교를 찾았다.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다.

15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배정남은 벨과 함께 애견 수업에 참관했다.

이날 배정남은 선생님이 다른 강아지들에게 “굴러”를 교육하자 승부욕이 붙은 듯 벨에도 교육을 시도했다. 그는 벨에게 “엎드려” “앉아”을 시도했고 교육에 성공했다. 하지만 “굴러”에는 실패했다. 이에 배정남은 직접 풀밭에 굴러 시범을 보였으나 무용지물이다.
또한 배정남은 벨에게 뽀뽀를 시도했지만 무시한 채 지나가는 등 굴욕을 선사했다. 그는 “아빠, 부끄럽게 하지 마라”며 다시 한번 도전했으나, 벨은 손에 쥔 간식에만 관심 있을 뿐 소용없다. 이에 배정남 기분 상한 듯 “저리 가라”며 포기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