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새끼’ 홍진영 母, 이상윤에 “사위로 딱 좋아···진영이와 4살 차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사진제공=SBS

트로트가수 홍진영의 어머니가 배우 이상윤에게 호감을 드러냈다. SBS ‘미운 우리새끼’에서다.

15일 방송된 ‘미운 우리새끼’에는 MC 서장훈이 이상윤에게 상견례 프리패스라는 별명에 대한 생각을 묻자, 엄마들은 별명에 적합하다며 공감을 표했다. 이에 서장훈은 홍진영의 어머니에게 “이상윤과 비슷한 인상을 가진 사람을 사위로 데려오면 어떨꺼 같느냐”고 묻자 그는 “이런 관상을 좋아한다”며 “프리패스”라고 답했다.

홍진영의 어머니는 이상윤에게 “여자친구가 있느냐”고 물었고, 이상윤은 “아직 없다”고 털어놨다. 또한 서장훈은 이상윤의 이상형이 4살 차이라고 밝혔다. 이에 홍진영의 엄마는 “우리 진영이와 4살 차이”라며 “나이가 딱 좋다”고 어필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