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 포레스트’ 박나래, 의외의 닭 공포증···동물농장 대탈출 소동에 ‘경악’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월화예능 ‘리틀 포레스트 : 찍박골의 여름’ 스틸컷. /사진제공=SBS

SBS 월화예능 ‘리틀 포레스트 : 찍박골의 여름’(이하 ‘리틀 포레스트’)에서 개그우먼 박나래가 뜻밖의 상황에 위기에 처한다.

오는 16일(월) 방송되는  ‘리틀 포레스트’에서는 배우 이서진, 정소민, 가수 이승기, 박나래 네 멤버와 리틀이들의 보물찾기 현장이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리틀이들은 멤버들과 함께 강원 인제군 찍박골 보물찾기에 나섰다. 앞서 멤버들은 박나래의 제안으로 찍박골 곳곳에 보물을 숨겨 기대를 모았다.

이에 출연진 모두가 찍박골 곳곳에 숨겨진 보물찾기에 열중했다. 그러던 중 동물농장에서 갑작스레 닭장 문이 열리는 돌발상황이 발생했다. 닭, 병아리 할 것 없이 모든 동물이 탈출했고, 평소 닭 공포증이 있는 박나래는 리틀이들을 위해 닭을 넣지도, 도망가지도 못해 당황해했다.

한편 숨겨진 보물 중 끝판왕은 바로 이서진의 주머니 속에 있는 보물이었다. 과연 리틀이들은 이서진에게서 보물을 획득할 수 있을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더해진다.

‘리틀 포레스트’는 오는 16일 밤 10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