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DREAM, 美 빌보드 선정 ‘올해의 21세 이하 아티스트 21’ 2년 연속 선정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NCT DREAM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DREAM(엔시티 드림)이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올해의 21세 이하 아티스트 21’에 2년 연속 선정되는 기쁨을 누렸다.

NCT DREAM은 미국 빌보드가 지난 12일(현지시간) 발표한 ‘올해의 21세 이하 아티스트 21: 뮤직 넥스트 제너레이션(21 Under 21 2019: Music’s Next Generation)’에 아시아 가수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특히 NCT DREAM이 빌보드 ‘올해의 21세 이하 아티스트 21’에 선정된 것은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아시아 가수 최초로 2년 연속 이름을 올린 만큼, 차세대 K팝 리더다운 글로벌한 면모를 다시 한번 확인케 한다.

또한 ‘올해의 21세 이하 아티스트 21’은 빌보드가 매년 전 세계의 21세 이하 아티스트들을 대상으로 앨범 및 곡 판매 수치, 스트리밍 규모, 소셜 미디어 지수, 라디오와 TV 도달률 등 소비자 행동 지표는 물론, 업계 내 평판, 경력의 안정성 등 산업적 영향력까지 1년 동안의 성적을 종합해 선정한 21팀을 발표한 것으로, 이번에는 NCT DREAM 외에도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 릴 나스 엑스(Lil Nas X), 주스 월드(Juice WRLD) 등 유명 팝스타들이 함께 랭크됐다.

더불어 빌보드는 NCT DREAM에 대해 “지난 8월 세 번째 미니앨범 ‘We Boom’으로 빌보드 ‘아티스트 100’에 첫 진입했으며, 올 한 해 큰 성공을 거두고 있다”고 조명해 눈길을 끌었다.

NCT DREAM은 세 번째 미니앨범 ‘We Boom’으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27개 지역 1위는 물론,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 QQ뮤직 한국 음악 차트 주간 1위, 미국 빌보드의 메인 차트인 ‘아티스트 100’ 90위, ‘소셜 50’ 차트 3위에 올랐으며, 국내 음반 차트 1위 및 음악 방송 1위를 기록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