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송지효X전소민, 섹시 댄스 그룹 결성…김종국 가창력 폭발

[텐아시아=우빈 기자]

‘런닝맨 ‘ / 사진제공=SBS

배우 송지효, 전소민, 가수 김종국이 뜻밖의 모습으로 팬들을 놀라게 한다.

15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9주년 기념 팬 미팅 ‘런닝구’ 두 번째 이야기와 함께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들과 함께 한 콜라보 무대와 멤버들의 개별 무대가 공개된다.

이날 멤버들은 오직 팬들을 위한 각자 개별무대를 선보인다. 평소 ‘티격태격 남매 케미’를 보여줬던 지석진&송지효는 무대 위에서 치명적 매력을 발산하는 듀엣곡을 준비해 뜻밖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밖에 김종국은 팬들을 위해 ‘능력자 김종국’이 아닌 ‘24년차 베테랑 가수’다운 면모로 화제의 곡인 영화 ‘알라딘’ OST ‘Speechless’를 부르며 소름 돋는 가창력을 뽐낸다. 또한, 팀 내에서 끈끈한 우정을 자랑해왔던 이광수&전소민&양세찬 ‘런닝맨 막내 3인방’은 팬들을 위해 새로운 그룹을 결성, 예상치 못한 깜짝 퍼포먼스와 놀라운 팬 서비스까지 선보인다.

단체 댄스에서 ‘멍돌자매’의 섹시 댄스가 예고된 가운데 송지효, 전소민이 각각 준비한 개별 무대에서도 엄청난 미모를 뽐내 팬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벌칙으로 듀엣 무대에 당첨된 유재석&하하의 커플곡은 마이클 잭슨을 연상시키는 댄스와 화려한 퍼포먼스로 폭발적인 현장 반응을 이끌어 내 큰 화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