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헨리 “기안84와 친해서 장난친 것…잘못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헨리가 기안 84에게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에서는 네 얼간이의 ‘쁘띠 시언스쿨’ 2탄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이시언은 “네 얼간이 창단식을 시작한다”며 “얼간이로서의 포부를 각자 말해달라”고 제안했다.

성훈은 “‘나 혼자 산다’에 들어온지도 벌써 2년 차다”라며 “이 영광스러운 자리에 함께할 지 못했다. 시청자들이 인정해주기 전까진 얼간이인 줄 몰랐다. 뉴얼로 들어온 만큼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헨리는 “잘못한 거 맞죠”라며 “누구랑 안 친하면 장난도 안 친다”고 고백했다. 이에 시언은 “그 이야기는 나중에 듣자”고 말을 막았다. 기안 84는 “형으로서 못난 모습 보이지 않도록 하겠다”고 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