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짜3’, ‘나쁜 녀석들’에 이어 100만 돌파…‘타짜’ 시리즈 중 최단 기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포스터./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이하 ‘타짜3’)이 개봉 3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타짜3’는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이야기. 개봉 첫날 33만 관객을 동원하며 시리즈 역대 최고 오프닝을 기록한 데 이어 개봉 3일째인 13일 오후 7시 46분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타짜’ 시리즈 중 가장 빠른 흥행 속도다.

영화 ‘타짜3’ 100만 감사 영상의 배우 박정민(왼쪽부터), 이광수, 최유화./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이에 ‘타짜3’ 측은 100만 관객 돌파를 기념해 특별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타짜3’의 출연 배우들의 모습이 담겼다. 박정민은 “100만 정말 감사드립니다. 200만, 300만 쭉쭉 가보죠!”라고 했고, 이광수는 “드디어 100만이 넘었습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리고요. 아직 영화를 못 보신 분들도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립니다”라고 했다. 최유화는 “앞으로도 저희와 함께해 주세요”라며 관객들의 뜨거운 성원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