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엑스원 vs 레드벨벳, 9월 둘째 주 1위 두고 경쟁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KBS2 ‘뮤직뱅크’ 영상 캡처.

엑스원(X1), 레드벨벳이 KBS2 ‘뮤직뱅크’ 1위 후보에 올랐다.

13일 방송된 ‘뮤직뱅크’에서는 엑스원의 ‘FLASH’(플래시), 레드벨벳의 ‘음파음파’가 1위 트로피를 놓고 경쟁한다. 수상자는 디지털 음원·방송 점수, 음반 점수 등의 결과를 합해 정해진다.

이날 ‘뮤직뱅크’는 CLC(씨엘씨), TARGET(타겟), 베리베리, 그레이시, 더보이즈, 디원스, 레드벨벳, 로켓펀치, 배너, 선미, 아이원, 업텐션, 에버글로우, 오하영, 원위, 위걸스, 유재필, 장대현, 정효빈, 파나틱스, 현수 등이 출연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