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기안84, 최면술사로 변신…“네 얼간이의 전생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나 혼자 산다’ 스틸./사진제공=MBC

이시언과 기안84가 MBC ‘나 혼자 산다’ 최초로 방구석 최면술에 도전한다.

13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시언과 기안84가 독특한 최면술로 즐거움을 선사한다.

이시언은 최면술을 준비해왔다는 기안84의 말에 눈을 반짝이며 제일 먼저 지원한다. 긴장감 속에 시작된 기안84의 최면 도중 이시언은 갑자기 집중력이 흐트러지는 모습을 보인다. 놀랍게도 그 원인은 기안84에게 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기안84는 처음부터 초 집중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손수 준비해온 최면 동전까지 꺼내 들며 의지를 보인 그는 너무나 집중한 나머지 스스로 최면에 빠져들어 웃음을 선사한다.

책을 읽으며 진행하던 기안84는 계단을 올라가 문을 열면 전생이 보일 것이라는 말만 반복한다. 결국 두 사람은 참지 못하고 터져버리고, ‘계단’이라는 단어가 나오기만 해도 폭소를 터뜨린다.

계속된 최면 도전에 흥미가 생긴 이시언은 자신도 할 수 있겠다며 적극적으로 나선다. 기안84와는 다른 방식으로 하려는 그는 오히려 네 얼간이 모두를 배꼽 잡고 구르게 한다고 해 기대를 높인다.

‘네 얼간이’들의 웃음은 이날 오후 10시 5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