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야사’ 지원이, 넘치는 에너지+입담으로 감초 역할 ‘톡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사야사’ 지원이. /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트로트가수 지원이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이사야사’에 출연해 남다른 예능감을 발산했다.

지원이는 지난 11일 방송된 ‘이사야사’ 허참 편에 출연했다. 지원이는 허참과 JTV 전주방송 음악프로그램 ‘전국 TOP10 가요쇼’를 함께 진행했던 인연으로 그의 삶이 녹아있는 과거의 집들을 함께 둘러보며 추억 여행을 도왔다.

지원이는 허참의 추억을 상기시키는 자연스러운 상황극과 유쾌한 리액션으로 이색 케미스트리를 발산했다. 또한 재치 넘치는 입담으로 깨알 재미를 유발하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했다.

지원이는 넘치는 에너지로 방송의 활기를 불어넣었으며 ‘트롯 여제’다운 특급 퍼포먼스로 만능 엔터테이너의 면모를 과시했다.

지원이는 “원래 집에 관해서는 욕심이 별로 없었는데 오늘 완전 바뀌었다”며 “지금 제 인생에 큰 점 하나를 찍어준 것 같은 느낌이 든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원이는 현재 KBS1 ‘6시 내고향’ 리포터와 KNN 예능프로그램 ‘K트롯 서바이벌 골든마이크’ 심사위원 등 다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