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사우스클럽 앨범 발매 연기”…추후 일정 미정(공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우스클럽 남태현. /사진=남태현 인스타그램

밴드 사우스클럽의 앨범 발매가 연기됐다.

사우스클럽의 멤버 남태현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미안하다. 앨범 발매가 조금 연기됐다. 더 좋은 소식과 좋은 작품으로 금방 돌아오겠다”고 밝혔다.

소속사 더사우스도 홈페이지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알렸다. 더사우스는 “오는 17일 발매 예정이었던 사우스클럽 4번째 미니앨범 및 음원의 발매일을 부득이 연기하게 됐다. 한층 더 완성도 있는 앨범 제작을 위해 심사숙고해 내린 결론으로 팬 여러분의 너그러운 양해를 부탁드린다”며 “현재 앨범과 음원의 발매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으나 일정이 확정이 되는대로 팬 여러분께 가장 먼저 말씀드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남태현은 지난달 사우스클럽 4번째 미니앨범 ‘Good Album’ 발매 소식을 전한 바 있다.

◆ 더사우스 입장 전문

앨범 및 음원 발매 일정 연기에 대한 공지

안녕하세요. 더사우스입니다.
사우스클럽을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양해의 말씀을 전합니다.

2019년 9월 17일 발매 예정이었던 사우스클럽 4번째 미니앨범 및 음원의 발매일을 부득이 연기하게 되었습니다. 한층 더 완성도 있는 앨범 제작을 위해 심사숙고하여 내린 결론으로 팬 여러분의 너그러운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현재 앨범과 음원의 발매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으나 일정이 확정이 되는대로 팬 여러분께 가장 먼저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사우스클럽의 새로운 노래를 통한 컴백을 기다려 주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열심히 준비하여 더욱 멋진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늘 언제나 한결같은 응원으로 사우스클럽을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감사합니다.
더사우스 드림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