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조윤희 “김상호는 선배님, 유준상은 오빠”…노안이 부른 오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해피투게더4’ 명품 배우 선물세트 특집. /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서 김상호, 김응수, 전현무가 노안으로 인해 생긴 기상천외한 에피소드를 쏟아낸다.

12일 방송되는 ‘해투4’는 ‘명품 배우 선물세트’ 특집으로 꾸며진다. 민족 대명절 추석을 맞이한 만큼 명품 배우 김응수, 김상호, 박해수, 이창훈이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풍성한 웃음을 선물할 것으로 기대된다.

녹화 현장에서 김상호가 중학생 때 찍었던 사진이 모두의 시선을 강탈했다. 김상호 사진이 공개되자 중학생 같지 않은 그의 외모에 충격받은 출연진의 폭발적인 반응이 이어졌다.

여기에 김상호, 유준상과 촬영을 함께 했던 조윤희의 깜짝 고백이 더해져 큰 웃음을 선사했다. 조윤희는 “촬영장에서 김상호는 선배님, 유준상은 오빠라고 불렀다. 이후 유준상이 더 나이가 많은 것을 알게 된 후 김상호에게 죄송했다”고 말했다.

김응수도 노안 때문에 오해를 받았던 사연을 털어놓았다. 김응수는 “딸과 같이 다니면 다른 사람들이 나를 아빠가 아닌 할아버지로 안다”고 고백했다. 무엇보다 김응수가 해탈한 듯 덤덤하게 이야기를 풀어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 외에도 MC 전현무가 과거 대학 새내기 시절 조교로 오해받아 학생들의 리포트를 제출받았던 사연, 박해수의 노안으로 인해 생긴 에피소드들이 계속되며 열띤 토크 분위기를 이어갔다

‘해투4’는 12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