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송유빈, “장거리 연애시 10분이라도 여자친구 보러 간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2 ‘오늘의 운세’ 스틸컷. /사진제공=JTBC

가수 송유빈이 JTBC2 ‘오늘의 운세’에 출연해 솔직담백한 연애관을 선보인다.

11일 방송되는 ‘오늘의 운세’에서 송유빈은 VCR을 통해 두 남녀의 소개팅 장면을 유심히 지켜보며, 마치 직접 소개팅에 나간 것처럼 심취한다.

송유빈은 “장거리 연애를 할 때 10분을 보더라도 여자친구를 만나러 갈 것인가”라는 MC의 질문에 “만나러 간다”며 연애관을 밝힌다. 그의 말에 MC 신동엽은 “그런 연애를 많이 해봤느냐?”고 묻는다. 예기치 못한 질문에 송유빈은 잠시 말을 잇지 못한다.

한편 주인공 커플은 직업부터 취향까지 꼭 닮은 도플갱어로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어떤 소개팅에서도 볼 수 없었던 깜찍함을 뽐낸다. 또한 이들은 만난 지 30분 만에 함께 아이돌 안무를 추며 댄스 삼매경에 빠지는 등 찰떡 호흡을 선보인다.

이번 방송에서는 관상학 전문가 안준범이 관상으로 확인하는 ‘오늘의 운세 셀프진단법’을 소개한다. 매일 아침 30초면 확인할 수 있는 ‘오늘의 운세 셀프 진단법’은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오늘의 운세’는 11일 밤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