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산처럼 시원하게”…마동석, 콜라병을 미니어처로 만든 팔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마동석 인스타그램

배우 마동석이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 홍보에 나섰다.

마동석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탄산처럼 시원하게 터집니다! #나쁜녀석들 드디어 개봉! 많이 사랑해 주세요 #BadGuys”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재한 사진에서 마동석은 콜라를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마동석의 얼굴보다도 굵은, 근육이 탄탄한 팔뚝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가 들고 있는 콜라병이 마치 미니어처 장난감처럼 보일 정도다.

네티즌들은 “마블리 보러 가자. 터지고 싶지 않으면” “콜라병이 너무 작아보인다” “이번주는 ‘나쁜 녀석들’ 보러 가야겠다” 등 댓글을 남겼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호송차량 탈주 사건으로 인해 사라진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다. 마동석은 ‘전설의 주먹’ 박웅철로 분했다. 마동석 외에도 김상중, 김아중, 장기용 등이 출연하며 11일 개봉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