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박정민 “류승범, 팬레터 받고 출연 결정···깜짝 놀랐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사진제공=SBS

배우 박정민이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해 배우 류승범 섭외에 대한 일화를 공개했다.

11일 방송된 ‘컬투쇼에서는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의 박정민, 최유화, 이광수가 출연했다.

이날 박정민은 “섭외 당시 승범이형이 인도네시아에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감독님이 대본을 가지고 인도네시아에 간다고 했다”며 “‘승범이 형님을 통해 꿈을 키운 학생입니다’라는 식으로 글을 써 감독님을 통해 보냈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근 언론시사회에서 승범이형이 ‘박정민이 쓴 팬레터를 받고 출연을 결심했다’고 해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 건 한판을 벌이는 이야기로 11일 개봉.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