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상호 “‘킹덤’ 수중촬영 중 트라우마 생겨…주지훈 의외의 반응”

[텐아시아=우빈 기자]

‘해피투게더4’ 김상호 / 사진제공=KBS

배우 김상호의 관록 넘치는 연기 인생이 펼쳐진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에는 배우 김응수김상호박해수이창훈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상호와 다시 만난 유재석은 그의 예능 신생아 시절부터 지금까지의 성장사를 되짚어보며 뿌듯해했다고 한다이어 김상호의 현재 예능감을 두고 이제는 방송이 편한지 욕도 하더라고 폭로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상호를 이야기할 때 또 하나 빼놓을 수 없는 것이 형사 연기다. 그는 다양한 작품에서 비슷한 느낌의 형사를 맡아 왔다이에 김상호는 영화 속 형사 캐릭터가 좋아하는 음식부터 집안 풍경까지 풀어내며 현장 모두의 공감을 자아냈다대표적인 형사 전문 배우 김상호가 직접 하는 설명에 모두 영화 속 장면을 보듯 빠져들었다는 전언이다.

이처럼 다수의 작품에서 활약해온 김상호에게도 최근 출연한 조선시대 좀비물 킹덤은 특히 기억에 남는 작품이라고 밝혔다이 작품에서 세자 주지훈의 호위 무사 역을 맡아 카리스마를 보여줬던 김상호는 “’킹덤’수중촬영을 하다가 트라우마가 생겼다며 그 이유를 설명했다.

김상호는 뛰어난 입담으로 상황을 생생하게 묘사하며 듣는 이들을 더욱 몰입하게 했다고 한다이와 함께 당시 파트너였던 주지훈이 김상호의 트라우마에 보인 의외의 반응이 모두의 허를 찔렀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