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6년 만난 윤계상과 결별?… “잘 만나고 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이하늬-윤계상./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하늬·윤계상 커플의 결별설이 돌았다. 두 사람의 소속사는 “잘 만나고 있다”며 부인했다.

이하늬는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반려견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5년 전 애기 감사와 나”라며 “모든 건 변하니까. 설령 항상 함께하는 관계라도 그때와 지금, 나도 너도 다르니 달라지는 것이 당연하겠지만. 지나고 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다시 돌아오지 않는 날들. 그런 오늘. 그저 하루하루 충실할 수밖에”라는 글을 썼다.

글을 본 일부 네티즌들은 이하늬가 연인인 윤계상과 헤어진 것 아니냐고 추측했고, 이같은 ‘결별설’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됐다.

이에 두 사람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이하늬가 반려견을 두고 쓴 글”이라며 “글이 확대해석 된 것이다. 두 사람은 지금 잘 만나고 있다”고 말했다.

이하늬와 윤계상은 2013년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