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가시나’·위너 ‘아예” 작곡가 빈스, 더블랙레이블서 솔로 데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아티스트 빈스./ 사진제공=더블랙레이블

더블랙레이블이 “히트 작곡가 죠 리(Joe Rhee)가 솔로 아티스트로 정식 데뷔한다”고 11일 밝혔다.

더블랙레이블은 “죠 리가 작곡가가 아닌 솔로 아티스트로 활동을 펼치는 만큼 빈스(Vince)라는 활동명으로 대중 앞에 설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빈스는 이날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솔로 데뷔를 알리는 커밍순 포스터를 공개했다.

빈스는 더블랙레이블 소속 프로듀서로 활동하며 선미의 ‘가시나’, 지드래곤의 ‘슈퍼 스타’, 위너의 ‘아예’, 태양 ‘웨이크 미 업’ 등 다수의 히트곡을 작곡했다.

출중한 작사, 편곡 능력에 보컬 실력까지 갖춘 올라운더 아티스트 빈스의 활동에 기대가 모인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