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2’ 서장훈, 사연남에 “정신 똑바로 차려라” 분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연애의 참견 시즌2’ 방송 화면./사진제공=KBS Joy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2’에서 서장훈, 주우재가 오랜만에 한마음 한뜻으로 크로스를 외쳤다.

지난 10일 방송된 ‘연애의 참견 시즌2’ 56회에서는 친구의 여자 친구와 사랑에 빠져버린 사연에 참견러들이 열띤 연애 토론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는 친구의 전 연인과 알콩달콩한 연애를 이어가다 일생일대의 위기를 맞이하게 된 한 남자의 사연이 공개됐다. 안 된다는 걸 알면서도 걷잡을 수 없이 커진 감정으로 자연스레 그녀와의 연애까지 골인하게 된 것.

행복도 잠시, 자신의 모든 것과 맞바꾸며 지켜냈던 여자 친구는 전 연인이었던 친구를 만나는 등 뻔뻔한 태도를 보였다. 이에 참견러들은 사연 초반과 후반이 180도 달라진 참견을 펼쳤다.

주우재는 “꼴사나운 짓을 하고 있는 것”이라며 단호한 입장을 내놓았다. 한혜진도 “저 여자는 악녀에요!”라며 상처만 남을 사랑임을 깨달아야 한다고 말했다. 사연에 탄식하던 김숙은 “이 잦은 흔들림을 끝까지 잡을 수 있을까요. 죄송하다. 헤어졌으면 좋겠다”라고 단호하게 말헀다. 서장훈도 “이런 사랑을 계속 이어가다보면 내 뼈를 갈아서 이 연애에 쏟아 붓는 정도의 고통을 느낄 것. 정신 똑바로 차리세요”라며 사연남이 현명한 판단을 내리기를 응원했다.

‘로연애의 참견 시즌2’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