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항준 “‘방구석 1열’은 너무 전문적···’영화보장’ 출연”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장항준,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영화감독 장항준이 11일 오전 경기도 일산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에서 열린 스카이드라마 예능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촬영 현장에 참석했다./ 서예진 기자 yejin@

영화감독 장항준이 JTBC ‘방구석 1열’ 하차 후 이야기를 풀었다.

11일 오전 경기도 일산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에서 스카이드라마 예능프로그램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이하 ‘영화보장’)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방송인 송은이, 김숙, 영화감독 장항준, 개그맨 황제성, 개그우먼 박지선이 참석했다.

장 감독은 “방구석 1열에 출연한 윤종신과 가까운 사이”라며 “2년 전부터 김미연 PD가 같이 하자고 연락했다”고 밝혔다. 그는 “하지만 프로그램이 너무 전문적이라 나와 맞지 않았다”며 하차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김 PD에게는 영화 준비로 그만둔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장 감독은 ” 송은이와 대학 선후배다. 일이 있어 강원도로 향하던 중 송은이에게 ‘영화 보장’ 출연 제의를 받았다”고 말했다. 그는 “섣불리 거절하기 힘들어 곤란했다”며 “방송에 나가기 전 PD에게 설명하려 했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타이밍을 놓쳐 시기를 찾다가 ‘영화보장’ 회식을 하게 됐다”며 “그 때 길거리에서 김 PD를 만나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이에 김 PD가 기분 좋게 이해해줬다”고 덧붙였다.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은 영화 속 TMI(Too Much Information)를 파헤치는 신개념 영화 예능 토크쇼. 매주 금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