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MI NEWS’ 엑스원 김요한, 프리스타일 댄스로 ‘만능돌 입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TMI NEWS’ 예고 영상./사진제공=Mnet

신인 보이그룹 엑스원(X1)의 김요한, 한승우, 손동표, 남도현이 Mnet 예능 ‘TMI NEWS’에서 잠재된 예능감을 터트린다.

11일 방송되는 ‘TMI NEWS’에는 Mnet ‘프로듀스X101’에서 엑스원 최종 멤버로 발탁된 김요한, 한승우, 손동표, 남도현이 인턴기자로 출연한다. 이번이 생애 첫 예능 촬영이라는 이들은 긴장되지만 열정적인 자세로 신인다운 풋풋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김요한은 태권도 선수시절 갈고 닦은 유연성을 뽐낸다. 갑작스러운 프리스타일 댄스 요청에도 주저 없이 응하며 ‘만능캐’ 면모를 보인다. 손동표는 이모와 삼촌 팬들의 심장을 녹일 필살 애교를, 한승우는 ‘TMI NEWS’ 출연을 위해 개발한 개인기를 최초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고의 관상을 가진 남녀 아이돌 베스트’ 순위가 공개된다. 대중의 관심과 사랑을 부르는 모태 연예인상부터 포용력이 돋보이는 참리더상, 뭘 해도 대박이 날 최고의 관상을 가진 아이돌은 누구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또한 관상 전문가 퀴니가 출연해 엑스원 멤버들의 관상을 직접 읽어준다.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예고편에는 멤버들이 관상풀이를 듣기 위해 너도 나도 이마를 내보이고 있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김요한은 관상가의 풀이를 듣자마자 벌떡 일어나 90도로 인사를 하고 있어 무슨 말을 들은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TMI NEWS’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