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첸, 10월 1일 새 앨범 발매…‘돌아온 감성 보컬리스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첸의 두번쨰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EXO)의 첸이 오는 10월 1일 새 미니앨범으로 컴백한다.

첸의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는 총 6곡이 수록되어 있다. 한층 성숙해진 솔로 가수 첸의 음악 감성을 만나기에 충분하다.

특히 첸은 지난 4월 발표한 첫 번째 미니앨범 ‘사월, 그리고 꽃(April, and a flower)’으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33개 지역 1위, 국내 음악 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성공적인 솔로 데뷔를 치른 바 있다.

첸은 엑소 및 엑소-첸백시 멤버로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다. 솔로 활동으로도 각종 드라마 OST에 참여하며 흥행 파워를 입증했다. 감미로운 목소리와 탁월한 가창력을 지닌 보컬리스트로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첸의 ‘사랑하는 그대에게’는 11일부터 온라인 음반 매장에서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