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독기 오른 신재하, 핏빛 복수 시작되나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웰컴2라이프’ 방송 화면./사진제공=MBC

MBC ‘웰컴2라이프’에서 신재하의 과거가 밝혀졌다.

지난 10일 방송된 ‘웰컴2라이프’에서 윤필우(신재하 분)는 장주원(임지성 분)을 납치해 우영애(서혜린 분)를 창고로 유인했다. 창고에서 윤필우는 자신이 장도식(손병호 분)의 혼외자이자 지선우라는 사실을 밝혔다, 이어 윤필우의 어린 시절이 공개되며 그가 잔혹하고 악해질 수밖에 없었던 이유가 드러났다. 윤필우는 자신의 어머니인 지양희(최우리 분)를 살해했던 방식대로 우영애의 목숨을 앗아갔고, 장도식과의 대면에서 공포스럽게 미소지었다.

자신의 친모를 떠올리며 보인 그의 눈빛에서는 측은함과 연민의 마음을 불러일으키는 동시에 싸늘함이 드리워져 소름을 유발했다. 또한 보는 내내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을 선사하며 악랄한 악역연기를 실감나게 표현해냈다.

‘웰컴2라이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