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유정우, ‘시크릿 부티크’ 출연···김태훈 아역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새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에 출연하는 배우 유정우.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신예 유정우가 SBS 새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에 출연한다.

‘시크릿 부티크’는 목욕탕 세신사에서 정재계 비선 실세로 거듭난 제니장(김선아 분)이 국제도시개발이란 황금알을 손에 쥐고 재벌그룹 데오가의 여제 자리를 노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유정우는 극 중 김태훈이 연기하는 위정혁의 어린 시절을 맡았다. 그는 데오그룹 장남이자 데오호텔 대표로 어떠한 계기로 인해 갑자기 후계 구도 경쟁에 뛰어든 미스터리한 인물. 제니장과는 어렸을 때부터 깊은 우정을 나누며 자신의 비밀까지 털어놓은 사이다.

웹드라마 ‘방과후 연애’의 방명록 역으로 얼굴을 알린 유정우는 드라마 ‘계룡선녀전’의 엄경술, ‘봄이 오나 봄’ 제임수 등에 출연해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그는 신인답지 않은 안정적인 연기력과 뛰어난 캐릭터 몰입력을 뽐내며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시크릿 부티크’는 ‘닥터탐정’ 후속으로 오는 18일 밤 10시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