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보람 첫 단독 콘서트, 남규리 우정 출연→ ‘사랑의 인사’ 듀엣…’눈물바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이보람 콘서트./ 사진제공=엘리스타엔터테인먼트

가수 이보람이 첫 단독 콘서트를 마쳤다. 과거 씨야 멤버로 함께 활동했던 남규리가 특별출연해 감동을 안겼다.

씨야의 막내에서 가왕으로 폭풍성장한 이보람의 첫 단독 콘서트가 지난 7일과 8일에 열렸다. 이보람은 씨야의 곡 메들리부터 MBC ‘복면가왕 속 나이팅게일 의상을 입고나와 열창하는 등 다양한 무대를 선보였다.

‘복면가왕’에서 가왕으로 3연승 성공하며 시청자들은 물론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은 이보람의 콘서트엔 반가운 얼굴들이 등장해 열기를 더했다.

특히 씨야로 함께 활동한 남규리가 노개런티로 특별출연해 눈물의 콘서트를 만들었다. 남규리는 이보람과 함께 ‘사랑의 인사’를 듀엣으로 불러 팬들을 폭풍 감동시켰다.

콘서트 종료 후 SNS를 통해 공개되 이보람과 남규리의 ‘사랑의 인사’ 동영상이 화제를 모으며 팬들을 설레게 했다.

이날 콘서트는 개그맨 조세호와 남창희가 조남지대로 출연해 화려한 입담과 함께 노래를 선보였다. 또한 ‘가을 밤 떠난 너’로 인기몰이중인 가수 케이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보람하다’라는 콘셉트로 깊어가는 가을 감미로운 발라드를 선보인 이보람은 ‘복면가왕’ 출연 후에도 ‘흩어지는 중’이라는 곡을 발표했다. 이보람은 콘서트 후 방송활동을 비롯해 대학가 축제 등 다양한 무대에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