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엑스원 김우석 “내가 한 섹시한다”…김요한 ‘퇴폐美’로 견제

[텐아시아=우빈 기자]

‘아아돌룸’ 그룹 엑스원의 김우석 / 사진제공=JTBC

그룹 엑스원(X1)의 멤버들이 태민의 ‘무브’ 댄스로 치열한 섹시 경쟁을 벌였다.

10일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는 엑스원이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멤버 김우석은 “제가 한 섹시 한다”며 솔직 당당한 매력을 뽐냈다. 김우석의 발언을 들은 멤버들은 “나도 섹시라면 자신 있다”라며 김우석의 주장에 반박하며 견제에 나섰다. 이들은 각자 ‘파워 섹시’ ‘큐트 섹시’ 등 본인의 매력을 어필했다. 급기야 ‘퇴폐미 1인자’ 김요한은 즉석에서 남다른 눈빛과 포즈를 보여주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이에 가장 섹시한 멤버를 뽑기 위해 걸그룹계 ‘하바나 퀸 선발대회’를 잇는 ‘무브 킹 선발대회’가 ‘아이돌룸’ 최초로 개최됐다. ‘무브 킹 선발대회’는 샤이니 태민의 히트곡 ‘무브’에 맞춰 댄스를 추며 자신만의 매력을 선보이는 코너. 멤버들은 ‘무브’의 리듬에 몸을 싣고 열정적으로 각자의 섹시미를 아낌없이 발산했다고 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