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심진화, ‘아빠본색’ 합류…부친 병환 고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빠본색’ 김원효·심진화 가족. /사진제공=채널A

김원효‧심진화 부부가 채널A 예능 ‘아빠본색’에 합류한다.

부부는 오는 15일 오후 9시 30분 방송부터 출연한다. VCR에서도 손을 꼭 마주 잡은 두 사람을 본 안지환은 “운전 중에 손을 왜 잡냐”며 눈을 흘겨 웃음을 자아냈다.

김원효·심진화 부부는 일찍이 ‘아빠본색’에 출연을 결심했지만 김원효의 아버지의 병환으로 출연이 늦어졌다고 고백했다. 지난 4월 김원효의 아버지는 폐 조직이 굳으며 호흡 장애를 일으키는 질환인 ‘특발성 폐 섬유화증’이라는 갑작스러운 병마로 병원에 입원했다. 김원효는 아버지가 한 달간의 혼수상태 후 의식은 회복했지만 마음의 준비를 해두라는 의사의 말에 장례식장까지 알아봤다고 털어놓아 당시 심각한 상황을 짐작케 했다. 스튜디오에 있던 출연진들은 어려운 고비를 이겨내고 기적적으로 건강을 회복한 김원효의 아버지 소식에 안심하며 두 사람을 격려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폐 이식 수술 후 5개월 만에 외출하는 김원효 아버지와 가족들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