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X쏘스뮤직 걸그룹 오디션. 오늘(10일)부터 시작

[텐아시아=우빈 기자]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X 쏘스뮤직의 플러스 글로벌 오디션 포스터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와 쏘스뮤직이 신인 걸그룹 멤버를 선발하는 ‘플러스 글로벌 오디션’ 신청 접수가 오늘(10일)부터 시작된다.

양사는 ‘플러스 글로벌 오디션’의 공식 홈페이지를 오픈하고 걸그룹 멤버 지원 자격과 지원 방법 등을 공개했다.

공개된 모집 개요에 따르면2001년에서 2007년 사이(13세부터 19세까지) 출생한 여성에 한하여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지원 방법은 ‘플러스 글로벌 오디션’ 홈페이지에서 오디션 지원서를 작성해 접수하면 된다. 온라인 예선을 통과한 지원자를 대상으로 오프라인 오디션 참석을 위한 개별 안내가 진행되며, 오디션 후 4주 이내에 합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플러스 글로벌 오디션’은 2021년 차세대 걸그룹 론칭을 위해 빅히트와 쏘스뮤직이 합작해 진행하는 대규모 글로벌 오디션이다. 빅히트 방시혁 대표와 민희진 CBO(브랜드 총괄, Chief Brand Officer)가 전면에 나서 처음 선보이는 걸그룹이라는 점에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오디션은 10월 5일(이하 현지 시간) 로스앤젤레스와 뉴욕을 시작으로 10월 12일 퍼스와 싱가포르, 10월 13일 멜버른, 10월 19일 부산과 광주, 오사카와 삿포로, 타이베이, 10월 20일 서울, 도쿄, 카오슝, 10월 26일 하노이, 방콕, 10월 27일 호찌민까지 총 16개 도시에서 차례로 개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