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솔비, 장동민 ‘여사친’으로 깜짝 출연…“묘한 기류”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최고의 한방’ 스틸./사진제공=MBN

MBN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이하 ‘최고의 한방’)에 가수 솔비가 깜짝 출연해 홍보 여신으로 맹활약한다.

10일 방송되는 ‘최고의 한방’ 9회에서 김수미와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은 학자금 대출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의 기부금을 마련하기 위해 이탈리안 레스토랑 일일 알바에 도전한다.

이와 관련해 솔비가 4인방과 함께하는 특별 알바생으로 초빙됐다. 첫 등장부터 그는 우아한 롱스커트에 범상치 않은 걸음걸이로 ‘로마 공주’라고 환대를 받는다. 이에 장동민은 파스타 요리 대결에서 “매운 맛을 좋아한다”는 솔비를 위해 매콤한 페퍼론치노를 투척해 썸 기류를 형성한다. 솔비도 주방에서 요리하는 장동민을 보고 “자세가 나온다”며 칭찬과 응원을 아끼지 않는다.

솔비는 이날 김수미와 세 아들들이 직접 만든 파스타 메뉴를 시식하며 맛 평가를 하고 장동민과 짝을 이뤄 길거리 홍보에 나선다. 레스토랑 인근을 돌며 전단지를 돌리고 기념사진을 찍어주는 등 적극적인 홍보를 펼쳐 장사 시작 직후부터 구름떼 같은 손님을 몰고 온다. 본격 영업시간에는 손님들과 인증샷을 찍어주고 민원 사항도 신속히 처리해 “역시 로마여신”이라는 찬사를 받는다.

‘최고의 한방’ 제작진은 “김수미의 깜짝 섭외로 출연하게 된 솔비가 좋은 취지에 적극 공감해 구슬땀을 흘리며 일에 매진했다”며 “솔비가 우왕좌왕할 때엔 장동민이 해결사로 나섰다. 두 사람의 환상의 호흡이 빛났던 한 회”라고 밝혔다.

‘최고의 한방’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