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원(X1) 김우석, ‘더쇼’ 스페셜 MC 출격…첫사랑 MC 2년 5개월 만의 귀환

[텐아시아=우빈 기자]

‘더쇼’ 스페셜 MC 엑스원 김우석 / 사진제공=SBS

그룹 엑스원(X1)의 김우석이 오늘(10일) SBS MTV ‘더쇼’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이날 오후 생방송되는 ‘더쇼’에 김우석이 스페셜 MC로 그룹 CLC의 예은과 호흡을 맞춘다.

김우석의 MC는 2017년 4월 이후 2년 5개월 만이다. 당시 깔끔한 진행솜씨는 물론 환상의 비주얼로 이목을 끌던 김우석은 첫사랑 MC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에 김우석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미모와 실력으로 ‘더쇼’를 이끌어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더쇼’ 속 코너에서는 ‘드림 판타지’를 주제로 11명의 더 보이즈 멤버들이 훈남 선생님으로 변신한다. 아이돌 팬 사이에서 유명한 비주얼 버뮤다 라인인 영훈, 현재, 주연이 팬들의 마음을 훔치며 입덕을 예고한다.

수학 선생님으로 변신한 영훈은 지각할 때 사용하는 ‘125 법칙’ 등 숫자를 이용한 법칙으로 남다른 잔망미를 뽐냈다. 체육 선생님으로 변신한 현재는 팬들의 마음을 잡을 특별한 호신술을 선보였다. 특히, 호신술에서 가장 중요한 준비물로 잘생긴 얼굴을 꼽아 웃음을 자아낸다. 미술 선생님으로 변신한 주연은 ‘자화상’을 그리며 더쇼 팬들을 위해 그동안 감춰둔 미술 실력을 보여줬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