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로코-녹두전’ 김소현, 걸크러쉬+러블리 과부촌 단발 요정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제공=KBS2 ‘조선로코-녹두전’ 3차 캐릭터 티저 영상 캡처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에서 김소현이 시크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만년 기생 연습생 동동주로 변신했다.

오는 30일 첫 방송을 하는 ‘조선로코-녹두전’ 제작진은 9일, 무섭게(?) 발랄한 과부촌의 단발요정 동동주로 분한 김소현의 캐릭터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남자 전녹두와 예비 기생 동동주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색다른 청춘 사극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공개된 3차 캐릭터 티저 영상은 곱게 땋은 머리를 제 손으로 거침없이 잘라내는 동동주의 비범한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 누구의 눈도 의식하지 않고 단발머리로 과부촌을 누비는 자유로운 영혼 동주의 걸크러시 매력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어딘가를 향해 활시위를 당기는 동주의 당찬 눈빛에서는 불의를 참지 못하는 그의 성격을 고스란히 느끼게 한다. 조선 제일의 사이다 입담과 까칠 매력을 장착한 동동주가 과부촌의 해결사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벌써부터 기대가 쏠린다.

남장을 한 동동주의 모습도 포착됐다.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잠입한 여장남자 녹두(장동윤 분)와의 독특한 케미스트리가 기대되는 대목이다. 여기에 “왜냐? 난 너한테 관심이 전혀 없으니까”라며 입덕 부정기를 겪는 듯한 동주의 모습은 웃음을 자아내며 녹두와의 기상천외한 로맨스에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조선로코-녹두전’은 플랫폼 웨이브(WAVVE)에서도 KBS2와 동시간대에 시청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