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하하의 강호동 저녁…”셋째 낳았을 때 왜 안왔어? 유재석은 왔는데”

[텐아시아=우빈 기자]

채널 A ‘아이콘택트’에 출연한 하하와 강호동. / 사진제공=채널A

방송인 하하가 ‘천하장사’ 잡는 폭로로 강호동의 이를 갈게 만든다.

오는 9일 방송될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하하가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이날 하하의 등장을 앞두고 강호동은 “나는 이 친구가 온 게 반갑지 않아. 지, 덕, 체 중에 덕이 가장 많거든. 배은망덕”이라고 선제공격을 날렸다.

‘X맨’ 시절부터 강호동과 ‘아웅다웅 케미’를 보여 온 하하는 위풍당당하게 등장한 뒤 강호동에게 “셋째 낳았을 때 문자 보냈어?”라고 캐물었다. 이에 강호동은 “보냈지. 우리 가족들도 가보고…”라고 답했다. 하지만 하하는 “유재석은 왔어. 넌 왜 안 와?”라며 대놓고 불만을 표시했다.

하하는 또 유재석뿐 아니라 인기 예능 ‘무한도전’에 함께 출연했던 동료들에 대해 또 한 번 진위가 의심스러운 ‘썰’을 풀어냈다. 이에 MC 강호동과 이상민은 “너, 진짜 말 잘 꾸며낸다”며 놀라워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