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열의 음악앨범’, 개봉 11일째 100만 관객 돌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포스터. /사진제공=CGV아트하우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이 개봉 11일째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유열의 음악앨범’은 오후에 누적 관객 수 100만500명을 기록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10여 년에 걸쳐 만남과 헤어짐을 반복하는 두 남녀의 이야기를 그린 멜로 영화다. 배우 정해인과 김고은이 주연을 맡았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개봉일에 17만3562명을 동원하며 멜로영화 중 최다 오프닝 성적을 기록했다.

배급사 CGV아트하우스는 ‘유열의 음악앨범’이 국내 멜로 영화로는 1년 만에 100만 관객 돌파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