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in 메르귀’ 한보름, ‘여자 김병만’의 컴백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한보름./ 사진제공=SBS

7일 밤 9시에 방송되는 SBS 예능 ‘정글의 법칙 in 메르귀’에서는 배우 한보름이 또 한 번 뛰어난 생존력을 발휘할 예정이다.

한보름은 ‘북마리아나’ 시즌에 출연해 뛰어난 생존력을 보여주며 병만 족장에게 ‘여자 김병만’으로 인정받았다.

계속되는 폭우와 모기떼의 습격으로 생존 내내 고생했던 병만족은 시원한 폭포와 과일이 넘쳐나는 풍요로운 생존지에서 새로운 생존을 시작했다.

이때 한보름은 신입 부족원 안창환, 아스트로 산하와 함께 과일 탐사에 나섰다. 정글 유경험자답게 생존 시작부터 바나나꽃을 발견하고 각종 지식을 뽐내며 멤버들을 이끌었다. 또한 탐사 중 커다란 바나나를 발견하자 한보름은 능숙한 톱질로 단단하고 큰 바나나 나무를 단숨에 쓰러뜨렸다.

이에 안창환은 “수영, 사냥, 나무타기 등 다재다능하다고 들었는데 정말 다 잘하는 것 같다. 보름 족장이라고 부르겠다”며 한보름의 리더십을 칭찬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