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록, ‘집사부일체’ 최초 ‘일일 제자’로 등장 “나 여기 왜 나왔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신성록./ 사진제공=SBS

8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는 최초로 일일 제자가 등장한다.

이날 방송에는 배우 신성록이 ‘집사부일체’ 최초의 일일 제자로 출연한다. 신성록은 “나도 이제 예능을 한번 해볼 때가 됐다”라며 센스 넘치는 입담을 선보였다. 이에 멤버들은 “신고식으로 춤이라도 춰야 하는 거 아니냐”라고 견제를 했다.

신성록과 친분이 있는 이승기는 “사석에서 별명이 ‘신 국장님’이다. 프로그램을 정확하게 분석한다”라는 제보를 하기도 했다. 이에 신성록은 새로운 관점에서 ‘집사부일체’를 정확하게 분석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일일 제자를 향한 질문 세례가 이어졌다. “지금까지 사부님들 중에 함께 만나봤으면 하는 분이 있냐”라는 질문에 신성록은 “사실 모든 사부님들을 만날 때 내가 있어도 되지 않았나”라며 자신감 넘치는 대답으로 현장을 뒤집어놓았다.

그런가 하면 이후 사부를 만난 멤버들은 패닉 상태에 빠졌다. 예상치도 못한 엄청난 미션이 주어진 것. 처음으로 사부와 함께하게 된 신성록은 “나 여기 왜 나왔냐”라며 후회하는 듯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