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의원 아들 노엘, 음주운전 입건…면허 취소 수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래퍼 노엘./ 사진제공=인디고뮤직

자유한국당 장제원 국회의원 아들 노엘(본명 장용준)이 7일 새벽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음주 운전 혐의로 노엘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이날 밝혔다.

노엘은 서울 마포구에서 술에 취해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부딪히는 사고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노엘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8%를 웃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음주운전 혐의로 노엘을 입건한 건 맞지만 수사 중인 상태라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노엘은 Mnet ‘고등래퍼’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