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나라’ 김가연, 황치열에 “연상과 연애해 봤어요?”···진땀 ‘뻘뻘’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스틸컷. /사진제공=KBS

아나운서 최원정과 배우 김가연이 KBS 2TV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이하 ‘아이나라’)에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뽐낸다.

오는 7일 방송되는 ‘아이나라’에서는 최원정과 김가연이 새 코멘테이터로 출연해 MC 김구라, 서장훈, 등하원 도우미로 나선 가수 황치열과 함께 생생한 육아 이야기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최원정은 “육아가 너무 힘들어서 육아 프로그램을 보지 않았다”며 “최근 들어 보게 됐다. 이제야 아이들이 예뻐 보인다”고 밝힌다. 그는 “아들 동현이가 중1까지는 귀여웠다”고 하는 김구라에게 “그땐 동현이가 돈 벌어오니까”라고 말하며, 황치열에 “다신 이 프로그램에  안 나오겠다고 생각했는데 나왔다”며 돌직구를 던진다.

한편 두 딸을 둔 김가연은 “첫째를 키울 때와 달리 둘째를 키울 때는 아기 피부관리 용품이 다양해졌다. 하지만 노안 때문에 확인이 어려워 매직으로 써서 구분한다”며 “정신력으로 체력을 이겨내야 했다”고 토로한다. 그런데도 그는 둘째가 너무 예뻐서 남편을 버렸다고 할 정도로 아이에 대한 깊은 사랑을 보인다.

이런 가운데 김가연은 콘서트에 연상 팬들이 많이 온다는 황치열에 “연상과 연애해 본 적 있는가?”라고 질문해 그를 당황하게 한다. 과연 황치열이 어떤 대답을 했을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더해진다.

‘아이나라’는 오는 7일 밤 10시 4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