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즈’ 김광규X임성빈X홍은희, 경기 남부권 4억 원대 전원주택 찾는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구해줘! 홈즈’ 스틸컷. /사진제공=MBC

MBC ‘구해줘! 홈즈’(이하 ‘홈즈’)에서 배우 김광규, 홍은희, 디자이너 임성빈이 덕팀의 연패 끊기에 도전한다.

오는 8일 방송되는 ‘홈즈’에서는 제2의 인생을 꿈꾸며 보금자리를 찾는 의뢰인 부부가 등장한다. 3년 전 은퇴한 부부는 그동안 딸의 학업을 위해 울산에서 살았다.  하지만 딸의 유학으로 익숙한 동네에서 살길 원한다. 아이들의 교육 때문에 줄곧 아파트 생활을 해온 두 사람은 경기 남부권에 있는 광주와 용인, 양평 일대에서 자연 친화적인 삶을 꿈꾼다. 또한 이들은 텃밭과 반려견을 키울 수 있는 4억 원대의 마당 있는 집을 희망한다.

이에 홍은희와 임성빈, 김광규가 매물 찾기에 나선다. 단층 주택을 찾은 세 사람은 어느 때 보다 꼼꼼하게 집을 살핀다. 여기에 임성빈은 집과 관련된 전문 지식 뽐낸다. 홍은희도 주부들이 알 수 있는 주방 시스템을 쉽게 설명하며, 똑소리 주부의 면모를 보인다.

김광규는 열심히 집 안을 살피던 중 폭염으로 인해 겨드랑이에 땀이 흠뻑 차면서 출연진의 웃음을 유발한다. 이에 개그우먼 박나래는 “여기는 에어컨이 없는 거죠?”라며 에어컨 옵션의 부재를 알아챈다. 김광규도 “계곡물에 몸 담그고 왔네”라고 응수한다.

또한 김광규는 남다른 레트로 감성을 펼친다. 고풍스러운 분위기의 대문과 라탄 인테리어, 철제 캐비닛을 본 김광규는 아무도 상상하지 못한 추억을 이야기한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더해진다.

‘홈즈’는 오는 8일 밤 10시 4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