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JK 김동욱, “김범수와 엮지 말아달라”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MTV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빅플레저’에 출연하는 가수 JK 김동욱. /사진제공=SBS

가수 JK 김동욱이 SBS MTV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빅플레저’에 출연해 가수 김범수의 외모를 언급했다.

6일 방송되는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빅플레저’에서 JK 김동욱은 MC 윤도현과 함께 과거 얼굴 없는 가수로 활동하던 시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JK 김동욱은 “내가 1집 활동을 하면서 방송 활동을 거의 안 했다”면서 “그때 윤도현이 진행했던 프로그램에 출연해 얼굴과 라이브를 처음 공개했다”고 말한다. 이에 윤도현은 “내 기억에는 KBS 2TV ‘윤도현의 러브레터’에서 김동욱 (얼굴)을 처음 봤다”고 밝힌다. 이어 JK 김동욱은 “동굴에서 나올 수 있던 유일한 프로그램”이라고 덧붙인다.

윤도현은 “김범수도 그렇고, 내 프로그램에서 얼굴을 처음 공개했다”며 “왜 그랬는지 모르겠는데 둘 다 색다른 충격이었다”고 당시를 회상한다. JK 김동욱은 “김범수와 엮지 말아달라”고 말하며 “김범수가 지금은 훌륭한 외모고, 멋있어졌지만 그때는 (아니었다)”며 “서로 도긴개긴 했지만 아무튼 그렇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낸다.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빅플레저’는 6일 밤 12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