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나, 청각 장애아 위해 3000만원 기부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유인나,진심이닿다

배우 유인나. /텐아시아DB

배우 유인나가 청각 장애아들을 위해 3000만원을 기부했다.

사회복지단체 사랑의 달팽이는 “유인나가 최근 기관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 싶다’며 3000만원을 기부했다”고 5일 밝혔다.

사랑의 달팽이는 청각장애인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과 보청기를 지원해 소리를 되찾아주고, 소리를 듣게 된 아이들의 사회 적응 지원과 대중들의 인식 개선 교육을 수행하는 단체다.

또한 유인나는 자선 화보를 비롯해 네이버  ‘유인나 오디오북’ 캠페인에도 참여했으며, 구세군자선냄비의 결식 청소년 식사 지원 사업에 기부하는 등 다양한 선행을 이어왔다.

최근 유인나는 MBC ‘같이 펀딩’에 출연해 오디오북 프로젝트를 통해 의미있는 활동을 진행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