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2’ 오창석, ♥이채은에 “결혼해줄래?” 청혼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연애의 맛’ 시즌2 스틸./사진제공=TV조선

5일 방송되는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2에서 오창석이 이채은에게 깜짝 프러포즈를 한다.

한 식당에 홀로 앉아 청첩장을 작성하고 있던 오창석은 뒤늦게 도착한 이채은의 인기척에 급하게 청첩장을 숨겼다. 이후 두 사람은 함께 밥을 먹으며 꿈꾸는 결혼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고, 오창석은 숨겨뒀던 청첩장을 꺼낸다. 이어 오창석은 이채은을 향해 “채은씨 결혼해줄래?”라는 깜짝 프러포즈를 해 이채은은 물론 제작진까지 놀라게 한다.

당황스러운 듯 얼굴이 빨개진 이채은은 손에 든 청첩장을 몇 번이고 읽어 내려가다가 한 번 더 당혹스러움에 빠진다. 청첩장에 적힌 결혼식 날짜가 바로 당일이었던 것. 하지만 두 사람은 초고속 커플답게 망설임 없이 바로 결혼식장으로 향한다.

이후 두 사람은 결혼식 장소로 한국 민속촌에 도착한다. 알고 보니 ‘아아 커플’이 한국 민속촌 전통혼례 체험에 초대됐던 것. 전통 혼례복으로 갈아입고 등장한 두 사람은 한국 민속촌을 찾은 시민들의 환호 속에 설레는 마음을 내비치며 맞절로 혼례를 시작한다. 이들은 ‘연애의 맛’ 최초로 서로에게 “사랑해”라며 마음을 고백해 주위를 핑크빛으로 물들인다.

VCR을 통해 두 사람의 전통 혼례식 장면을 지켜보던 최화정은 “예언하나 한다, 올 늦가을, 또는 겨울 즈음 결혼 소식이 있을 것 같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한다. ‘제2의 필연 커플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짙게 드리운 아아 커플의 결혼식 현장부터 달달한 신혼여행까지 초고속 커플다운 속전속결 데이트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제작진은 “날로 애정도를 높여가는 ‘아아 커플’의 모습에 제작진도 좋은 소식이 들려오지 않을까하는 기대감을 갖고 있다”며 “‘아아 커플’의 미래를 옮겨놓은 듯한 아름다운 전통 결혼식 현장에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연애의 맛’ 시즌2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