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동뮤지션, 2년 2개월 만에 컴백···새로운 로고의 티저 공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가수 악동뮤지션의 컴백 티저 포스터.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가수 악동뮤지션(이찬혁, 이수현)이 컴백한다.

악동뮤지션은 2017년 7월 발표한 ‘SUMMER EPISODE’ 이후 약 2년 2개월 만에 새 음악으로 팬들을 찾는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5일 공식 블로그에 악동뮤지션의 컴백을 알리는 티저 포스터를 처음 공개했다.

포스터에는 기존 로고와 달라진 악동뮤지션의 새로운 로고, 한 편의 미술 작품을 보는 듯한 파란색의 가로형 포스터가 시선을 끌었다.

무엇보다 멤버 이찬혁이 지난 5월 군 제대 후 처음으로 팬들에게 선보이는 음악이라 더욱 기대가 크다. 또한 멤버 이수현은 20대가 된 후 처음 발표하는 곡으로 한층 더 성숙해진 악동뮤지션의 음악성을 만날 예정이다.

악동뮤지션은 이찬혁이 해병대에서 군 복무를 하며 2년간의 공백기를 가졌다. 이수현은 이 기간에 KBS 쿨 FM ‘악동뮤지션 수현의 볼륨을 높여요’의 DJ를 맡으며 청취자들과 소통했다. 또 JTBC ‘슈퍼밴드’에서 심사위원으로 활약했으며, ‘비긴어게인3’에 출연해 한층 성장한 음악적 면모를 뽐냈다.

악동뮤지션은 2012년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2’에서 우승을 차지하고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이후 ‘200%’ ‘Give Love’ ‘오랜 날 오랜 밤’ ‘다이너소어’ 등 참신한 가사와 재치 있는 멜로디의 곡들로 사랑받았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