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실제 무대 방불케하는 ‘날라리’ 안무 연습 현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선미 ‘날라리’ 안무 연습./ 사진제공=메이크어스

가수 선미의 신곡 ‘날라리'(LALALAY) 안무 영상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소속사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는 4일 오후 공식 유튜브 및 SNS 채널을 통해 선미의 ‘날라리’ 안무 연습이 담긴 연습실 영상을 공개했다. 팬들을 위해 깜짝 공개된 안무 영상은 공개 직후 높은 조회수를 나타내며 좋은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영상 속에는 올블랙으로 의상을 맞춰 입은 선미가 안무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댄서들과 호흡을 맞추며 땀과 열정을 쏟고 있다. 선미는 연습인데도 실제 무대를 방불케 하는 밝은 에너지와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멋진 퍼포먼스를 완성했다.

‘날라리’를 발표한 선미는 컴백과 동시에 국내 8개 음원사이트 1위를 싹쓸이하는 저력을 과시했으며, 국내를 넘어 해외 음원차트까지 1위에 올라섰다.

매번 새로운 콘셉트와 퍼포먼스로 많은 사랑을 받은 선미는 한층 유니크해진 ‘날라리’ 무대로 ‘퍼포먼스퀸’의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카리스마 넘치는 군무를 비롯해 ‘냥냥펀치’ ‘세일러문 안무’ ‘삐삐춤 등 청량과 파워를 오가는 포인트 안무까지 독창적인 퍼포먼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날라리’는 국악기 태평소의 또 다른 이름인 동시에 자유분방하다는 이중적인 의미를 담은 선미의 자작곡이다. 댄스홀과 라틴풍의 이국적인 사운드 위로 시원하게 쏟아내는 가사가 인상적이며, 인트로를 압도하는 태평소 가락을 전면에 내세워 한국만의 흥겨움을 더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