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차트’ 전진 “부르고 싶은 호구는 신화의 김동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전진,호구의하트

그룹 신화의 전진.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신화의 전진이 “‘호구의 차트’에 김동완을 초대하고 싶다”고 말했다. 4일 오전 11시 서울 상암동 JTBC홀에서 열린 JTBC2 예능프로그램 ‘호구의 차트’의 제작발표회에서다.

지난 2일 처음 방송된 ‘호구의 차트’는 매회 2040(20대~40대) 남녀를 대상으로 진행한 투표의 집계 결과를 다룬다. 쇼핑과 다이어트, 인간관계 등 다양한 주제로 가장 많은 득표를 얻은 톱(TOP)10 순위를 맞히면서 이야기를 나누는 방식이다. 어수룩해 이용당하기 좋은 사람을 비유한 ‘호구’를 소재로 삼아 이들의 시점으로 정리한 차트라는 점이 신선하다.

전진을 비롯해 모델 한혜진과 JTBC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장성규, 모델 정혁, 그룹 뉴이스트의 렌 등이 진행을 맡았다. 이들이 쇼핑과 다이어트, 인간관계 등 다채로운 주제를 담은 차트의 순위를 맞히는 과정을 보여준다.

주변에 ‘호구’가 있느냐는 질문에 전진은 “‘호구의 차트’에 신화의 멤버들을 초대하고 싶다. 어렸을 때는 모두 ‘호구’였는데, 나이가 들면서 조금씩 변화하고 있다. 프로그램을 통해 어떻게 바뀌었는지 확인하고 싶다”고 했다. 이어 “특히 아는 지식은 많은데 확실하지 않을 때가 있는 김동완을 불러서 그의 지식이 맞는지 전문가를 통해 확인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전진은 “‘호구의 차트’는 재미와 정보가 모두 있는 프로그램이다. 공감할 수 있는 부분도 많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