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나는 클라스’ 유재환 “다이어트 성공 비결은 ‘빅데이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작사가 유재환. / 제공=JTBC ‘차이나는 클라스’

가수 겸 작사가 유재환이 다이어트 성공 비결로 ‘빅데이터’를 꼽았다.

김재환은 4일 오후 방송되는 JTBC 교양프로그램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 출연한다. 그는 이화여대 빅데이터 분석학 전공 신경식 교수와 ‘빅데이터, 미래 먹거리 될까?’라는 주제로 문답을 나눌 예정이다.

신경식 교수는 빅데이터를 “우리의 경쟁력을 좌우하는 ’21세기의 원유'”라고 소개했다고 한다. 특히 화폐나 금처럼 새로운 자산이라 할 정도로 빅데이터의 중요성과 활용은 나날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 신경식 교수는 빅데이터의 정의는 물론 우리가 이를 알아야 하는 이유까지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네 달 만에 ‘차이나는 클라스’를 다시 찾은 유재환은 최근 체중 32kg을 감량해 화제를 모았다. 그는 “발라드 가수의 진지함과 건강을 위해 8개월 전부터 현재까지 다이어트 중”이라고 했다. 이어 “체중 감량의 비결은 바로 오늘의 주제인 신기술 ‘빅데이터'”라고 소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