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NCT DREAM·아이즈원, 엉덩이 달리기→베개 싸움···운동 능력 공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 ‘아이돌룸’ 스틸컷. /사진제공=JTBC

JTBC ‘아이돌룸’에서 그룹 NCT DREAM과 아이즈원이 체육돌로 선정된다.

3일 방송되는 ‘아이돌룸’에서는 비투비의 육성재, 갓세븐, 레드벨벳, 여자친구, 전소미, 아이즈원 등 방송에 함께한 아이돌들의 미공개 활약상이 펼쳐진다.

특히 아이즈원과 NCT DREAM은 각각 엉덩이 달리기와 베개 싸움을 통해 놀라운 운동 능력을 선보인다. 아이즈원은 “아이돌 체육대회 계주 부문 금메달”이라며 “멤버 모두가 뛰어난 운동 실력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멤버들은 MC 정형돈과의 즉석 달리기 시합에 이어 엉덩이 달리기 코너로 인증에 나선다.

NCT DREAM은 평소 숙소에서도 자주 즐긴다는 베개 싸움으로 지치지 않는 체력을 뽐낸다. 이들은 청소년 연합팀답게 열정적인 에너지를 발산하며 치열한 승부를 보인다고 해 기대가 더해진다.

‘아이돌룸’은 3일 밤 6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