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기준·유준상·민영기·김법래 ‘엄유민법’, 10月 콘서트 개최…정규 음반 발매까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배우 엄기준·유준상·민영기·김법래의 콘서트 포스터. /

뮤지컬 배우로 활약 중인 배우 엄기준·유준상·민영기·김법래가 오는 10월 26일과 27일 서울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2019 엄유민법 콘서트 하모니 인 라이프(Harmony In Life)’를 연다.

지난해 12월 ‘2018 엄유민법 전국 투어 콘서트-그대에게 다가가는 순간’ 이후 약 10개월 만이다. 각자 자신의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친 이들이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갖기 위해 다시 한 번 뭉쳤다. 티켓 예매는 오는 11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에서다.

‘엄유민법’은 2009년 뮤지컬 ‘삼총사’에서 연기 호흡을 맞춘 엄기준·유준상·민영기·김법래의 이름을 한 글자씩 따서 팬들이 만든 애칭이다. 이들은 음반 발매와 합동 공연까지 펼치며 사랑받았다. 이번 공연에서도 뮤지컬 삽입곡은 물론이고 가요와 팝 등 다채로운 장르의 노래를 부를 예정이다.

또한 하반기에는 ‘엄유민법’의 이름으로 첫 번째 정규 음반 발매도 앞두고 있다. 이들이 출연한 뮤지컬 삽입곡을 비롯해 유준상이 작사·작곡한 노래가 담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