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어’ 장동민, 하선호에게 전화번호 요구 개그로 논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1일 방영된 XtvN ‘플레이어’ 방송화면.

개그맨 장동민이 지난 1일 방송된 XtvN 예능 ‘플레이어’에서 미성년자 래퍼 하선호에 전화번호를 요구하는 개그를 해 논란이 일고 있다.

논란을 불러 일으킨 장면은 Mnet 힙합 서바이벌 ‘쇼미더머니’를 패러디한 ‘쇼미더플레이’ 에피소드에서였다.

장동민은 심사위원 역할을 맡았고, Mnet ‘고등래퍼2”고등래퍼3’에 출연한 하선호가 ‘쇼미더머니’ 1차 예선처럼 합격 목걸이를 받기 위해 나온 역할을 담당했다.

장동민은 하선호의 랩을 들은 후 합격 목걸이를 들어 보이며 “원해요?”라고 물었다. 이에 하선호가 “주세요”라고 하자 장동민은 “저도 전화번호 원해요”라고 했다. 하선호가 “저 18살인데”라고 하자 장동민은 “(목걸이가 아닌) 탈락을 드리겠습니다”라며 하선호를 탈락시켰다. 자막으로는 ‘하선호, 번호 안 줘서 탈락’이라고 나왔다.

18살 래퍼에게 전화번호를 요구하는 설정으로 논란이 거세지자 XtvN은 3일 텐아시아에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장동민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별다른 입장을 공개하지 않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