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미키X에버글로우, ‘주간아이돌’ 출연···불꽃 튀는 대결 펼친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스틸컷. /사진제공=MBC

그룹 위키미키와 에버글로우가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불꽃 튀는 대결을 펼친다.

오는 4일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에서는 최근 리패키지 앨범 ‘위크앤롤’의 타이틀곡 ‘티키타카’로 돌아온 위키미키와 두 번째 싱글 앨범 ‘허쉬’의 타이틀곡 ‘아디오스’로 컴백한 에버글로우가 숨은 예능감을 뽐낸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액션 퀴즈쇼’를 열어 다양한 K팝을 만날 수 있는 코너를 구성했다. 위키미키의 유정은 댄스 배틀을 통해 화려한 안무와 파워풀한 춤으로 기선 제압에 나섰다. 이에 에버글로우는 방탄소년단의 ‘아이돌’을 칼군무로 장식했다.

‘액션 퀴즈쇼’가 시작되자 위키미키와 에버글로우는 열정적인 자세로 임하며 막상막하의 대결을 펼쳤다. MC 광희는 MBC ‘무한도전’ 출연 당시 화제 됐던 “이 거지 같은 섬에 버려지다니”의 더빙 연기 톤과 영화 ‘관상’의 이정재 톤 등으로 K팝 가사를 낭독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정은 정답 후 흘러나오는 K팝의 커버 무대를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감탄한 MC 세호는 “도대체 몇 곡 정도 커버하는가?”라고 물었고, 유정은 “세어보진 않았지만, 30곡은 하는 것 같다”고 답했다.

‘주간아이돌’은 오는 4일 오후 5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