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X이정현X이종혁 ‘두번할까요’, 싱글男女의 코믹 로맨스…예고편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두번할까요’ 예고편. /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권상우, 이정현, 이종혁 주연의 영화 ‘두번할까요’가 오는 10월 개봉을 확정한 가운데 유쾌한 코믹 로맨스를 예고하는 1차 예고편과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두번할까요’는 이혼식 후 N차원 와이프 선영(이정현)에게서 겨우 해방된 현우(권상우) 앞에, 이번에는 옛 친구 상철(이종혁)까지 달고 다시 그녀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를 다룬 코믹 로맨스. 이번에 공개된 1차 예고편은 현우와 선영의 어디서도 보지 못한 이혼식이 거행되며 범상치 않은 시작을 알린다. ‘선택과 집중’ ‘잘못된 만남’ ‘돌싱 VS 돌싱’이라는 카피에서도 알 수 있듯, 친구가 사랑하게 된 돌싱이 자신의 전 와이프라는 웃지 못할 상황에 놓인 현우와 그 사실을 알고 무차별 썰전을 나누는 선영, 이 와중에도 눈치 없이 로맨틱한 상철의 모습은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가 순탄치 않음을 짐작케 한다. 꼬일 대로 꼬인 상황 에 처한 이들의 모습은 빵빵 터지는 웃음 폭탄을 예고하는 가운데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가 어떤 결말을 맞게 될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영화 ‘두번할까요’ 권상우(왼쪽부터), 이정현, 이종혁 포스터. /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함께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한 인물이 상반된 표정으로 고민과 결심을 하는 상황을 재치 있게 표현됐다. 각자의 상황을 한 눈에 알 수 있는 리얼한 모습은 누구보다 자유로운 싱글라이프를 ‘꿈꿔왔던 현우’와 이혼식까지 했지만 결코 싱글라이프를 ‘원치않던 선영’, 이번만큼은 꼭 싱글라이프를 ‘끝내고픈 상철’의 예측불가 코믹 로맨스를 예고한다. 세 사람이 어떤 시너지를 내어 환장의 케미를 선보일지도 기대된다.

‘두번할까요’는 오는 10월 개봉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